오늘은 폰으로 촬영한 사진에 블러 처리해주는 안드로이드 어플 하나를 소개할까 합니다. 앱의 이름은 'Point Blur'로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무료로 다운로드할 수 있는데요.


    아웃포커스 기능을 지원하지 않는 스마트폰을 쓰거나, 미쳐 해당 기능을 활성화하지 않고 사진을 촬영했을 때 그 쓰임새가 좋을 것으로 보입니다. 저 개인적으로는 스크린샷에서 원하는 영역을 제외한 나머지 배경은 모자이크 처리할 앱을 찾다가 우연히 발견하였는데요.


    광고나 인앱 결제의 압박이 없어 최근 애용하고 있습니다.




    먼저 해당 어플을 설치하기 위해서는 구글 플레이 스토어를 실행합니다. 이윽고 검색창에 'Blur'라는 키워드로 검색하면 두번째에 나오는 'Point Blur' 앱의 썸네일이나 이름을 클릭해 상세정보 페이지로 이동하면 되는데요. 


    상세 페이지에서 '설치' 버튼을 눌러 폰으로 다운로드 및 설치를 마무리합니다. 그리하면 위 스크린샷처럼 '열기' 버튼을 눌러 해당 어플을 실행하면 되는데요. 이제 어플 첫화면에서 'EDIT' 버튼을 눌러, 흐림 처리를 해줄 사진이나 이미지, 스크린샷을 불러옵니다. 하나씩 말이죠. 




    갤러리에 있는 사진이나 이미지를 선택하면 위 스크린샷처럼 사진을 눌러오는데요. 여기서 하단의 'Full' 버튼을 누르면 해당 사진이나 이미지를 캔버스에 불러옵니다. 


    그 우측의 'Crop' 버튼을 원하는 화면비와 영역을 선택해 잘라낼 수 있는데요. 화면비와 영역 선택 후 하단 우측의 'Done' 버튼을 누르면 크롭한 사진을 가지고 캔버스로 이동하고요.




    이후 캔버스에서는 사진 속 특정 영역을 터치하고 드래그하면 해당 영역을 흐림 처리해주는데요. 피사체와 블러 처리할 배경을 선택하고 화면을 터치하면 바로 해당 영역이 흐려지고요. 만약 피사체를 브러쉬가 건드렸다면 'Undo' 기능을 사용해 이전 화면으로 되돌릴 수 있습니다.


    흐림 처리 외에도 모자이크 효과를 주거나 벌집 모양의 흐릿한 패턴을 줄 수 있습니다. 거기다 상단의 'Move' 버튼을 누르면  캔버스의 띄울 사진 및 이미지의 크기나 방향을 조정할 수 있고요. 만약 블러처리한 결과물이 마음에 안든다면 상단의 'Clear' 버튼을 눌러 원본 상태로 돌릴 수 있습니다.




    이 외에도 전체 화면을 블러, 모자이크 처리할 수 있는 기능을 지원하는데요. 처리 강도를 조절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캔버스에 첨부된 사진의 밝기와 컨트라스트, 채도, 색온도 등을 조절할 수 있는데요. 따로 사진 보정 앱을 거쳐 필터를 입힐 필요가 없을 것 같습니다.


    이렇게 편집한 사진과 이미지는 상단 우측의 'Save' 버튼을 눌러 갤러리로 저장하거나 SNS로 공유할 수도 있습니다.







    이렇게 폰카 사진에 흐림 처리를 해주는  'Point Blur'를 살펴본 경험담을 정리해봤습니다. 앞서 언급한 것처럼 아웃포커스 기능을 지원하지 않는 스마트폰, 미처 해당 기능을 사용하지 않은 사진에 흐림 처리를 주고자 할때 꽤 유용할 것으로 생각되는데요.


    개인적으로는 어플 리뷰시 스크린샷을 떠서 블로그에 포스팅할 때 포토샵을 거치지 않아서 좋기도 하였습니다. 후속 포스팅에서도 다양한 스마트폰 앱을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Posted by Kibeom Song



티스토리 툴바